라이프

"큰 스님.... 오래 기억하겠습니다", 尹대통령내외, 자승스님 빈소 조문

자승스님의 빈소를 찾는 발길들...스님의 왕생극락을 비는 마음은 꼭 불교신자가 아니더라도.....

김석주 | 기사입력 2023/12/02 [21:46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

"큰 스님.... 오래 기억하겠습니다"

자승스님 영전 앞에 합장한 尹석열 대통령과 김건희여사

추모의 글을 남기고 불교계에 애도의 뜻 전달

 

▲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2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내 자승 전 총무원장 분향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  © 운영자

 

[yeowonnews.com=김석주 기자] 윤석열 대통령 내외가 2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에 마련된 조계종 자승 전 총무원장의 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.

 

 윤 대통령은 조문록에 “중생의 행복을 위해 부처님의 가르침을 널리 펼쳐 주신 큰 스님을 오래 기억하겠습니다”라고 추모의 글을 남기고 불교계에 애도의 뜻을 전했다.

 

대통령 내외는 조문 후에 총무원장 진우 스님, 총무부장 성화 스님, 사서실장 진경 스님과 차담회를 가졌다. 윤 대통령은 차담회에서 “자승 스님께서 생전에 노력하신 전법활동의 유지를 받들어 불교 발전에 매진해 달라”고 당부했다.

 

이어 김건희 여사는 “분향소 마련과 영결식 준비에 노고가 많으시며, 조계종 종단장을 잘 마무리해 달라”고 했다.

 

한편 김대기 대통령실 비서실장, 이관섭 정책실장 등 대통령실 관계자들은 1일 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

김석주의 다른기사 보기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ⓒ yeowonnews.com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#윤대통령 #김건희여사 #자승스님 #조계사 #분향 #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