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
정치

류호정 "수해복구 활동했는데…오늘도 원피스 물어"

이정운기자 | 기사입력 2020/08/09 [06:54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

 

류호정 "수해복구 활동했는데…오늘도 원피스 물어"

 

[yeowonnews.com=이정운기자]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국회 본회의장 복장 논란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는 데 대해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.

 

8일 류 의원의 페이스북에는 전날 심상정 대표와 함께 경기 안성 수해복구 활동에 참여한 뒤 올린 글과 사진이 게시돼 있다.

 

▲ 정의당 심상정 대표와 류호정 의원이 8월 7일 오전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용설리의 한 주택에서 최근 계속된 집중호우로 발생한 산사태 피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. [연합뉴스=여원뉴스특약]     © 운영자

 

연합뉴스에 따르면 류 의원은 "차 안에서 기자들의 전화를 받는다. 언론은 오늘도 '원피스'를 묻는다. 내 마음은 더 착잡해졌다"며 "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주민 여러분께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"고 심경을 밝혔다.

 

▲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8월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잠시 퇴장하고 있다. [연합뉴스=여원뉴스특약]     © 운영자



 

 

이정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ⓒ yeowonnews.com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